:: 프리즘 포토 갤러리 ::


제목: 출품하여 입상 하려면
이름: 프리즘/김인준


등록일: 2007-12-02 11:53
조회수: 2238 / 추천수: 283




여러분이 자기의 창작적인 안목으로 화인더에 비치는 것에 만족하지 못한다면 (즉 입상할자신이 100% 없다면) 보는 능력의 향상에 대하여 생각할 필요가 있습니다.그러기 위해서는 때때로 전체를 이루고 있는 부분들을 검토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하나의 예술적 표현 형식적으로서의 사진일지라도 그 본질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절게(dissect)할 수 있습니다. 저는 또 하나의 “예술성”을 둘러 싼 무익한 철학논의로 싫증나게  하려고는 하지 않으나   개개의 사진을 분석할 능력을 가지는 것은 상당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 합니다. 이것은 사진을 그 가장 기본적인 부분까지 해부하여 어째서 좋고 어째서 그렇지 않은가를 판단하는 능력입니다. 하여튼 심사위원이 여러분의 출품작을 놓고 하는일은 바로 그러한 것입니다. 그리고 만일 여러분이 출품하기 전에 그러한 분석을 한다면 여러분은 충분히 잘 된 작품을 선정하여 제출하게 될 것이며 낙선할 확률을 낮출 수 있는 것입니다.
콘테스트 심사위원이 하는 일은 생각하기에 따라서는 간단한 것입니다.즉 각 출품작을 분석하여 자기들이 설정한 기준에 가장 잘 맞는 것을 골라냅니다.
이러한 까닭에 출품자가 심사하는 기준을 이해하면 상당히 유리하며 그러한 기준에 맞도록 작품을 만들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것은 순간적으로 떠오르는 영감에 의할 수도 있으나 화가가 붓으로 하나씩 칠해가며 그림을 그리듯이 서서히 그런 능력들을 기를 수도 있습니다. 훌륭한 사진을 보기로 든 여러 사진들을 봄으로써 여러분은 그들에게 공통된 특성을 저절로 알게 될 것입니다. 모든 사진들이 다음에 말하는 특성을 갖추지 않았고 꼭 그럴 필요도 없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특성들은 서로 어울려 상충하는 대신 하나의 조화를 이룹니다. 그리고는 자가가  만들고자 하는 훌륭한 사진을 선정하여 그런 사진을 반복하여 시도해 보세요. 자기가 만든 사진과 자기가 훌륭한 사진으로 선정한 사진과의 차이는 자기의 기술이 더 개선되어야 함을 뜻하는 것입니다.

* 콘트라스트
이 특성은 매우 중요하며 적절히 이용하면 대단히 효과적입니다. 즉 밝은 것과 어두운 것.
큰 것과 작은 것. 선명한 것과 흐린 것. 더운 색과 찬 색등을 대조적으로 나타내는 것입니다.
그러나 아무것이나 함부로 대조적인 것을 배치해서는 안 되며 어떤 생각이나 상징을 대조 시키는 것이라야 합니다.
예를 들면 남루한 옷을 입은 아이가 잘 가꾸어진 저택의 잔디밭에서 논다거나 단정한 옷차림의 신사가 쓰레기사이를 지나 간다든가
혹은 써커스의장한이 난장이를 들어 올리는 따위라야 합니다.

*단순성
주어진 피사체 자체가 여러 가지 자세한 부분을 가지고 있을지라도 화면 전체의 디자인은
단순한 것으로 나타내어야 합니다. 혼란한 요소나 복잡한 상태는 하나의 일체성을 이루기
조작되거나 제거하여야 합니다. 이렇게 하는 방법은 다양하나 그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즉 화면의 여러 요소들이 어떤 핵이나 중심, 주제 또는 초점을 맞춘 면에 알맞도록
구성되어야 하는 것입니다.

*균형
훌륭한 구도에 필수적인 균형은 주제의 요소들을 정리하여 시각적으로 평형을 이루게
하는 중요한 요인입니다. 몇 개의 작은 요소들과 하나의 큰 것으로 균형을 이루거나
강한 색과 중간색 혹은 엷은 색의 효과를 서로 대치시킴으로써 하나의 조회된 전체를
이룰 수 있습니다. 필터를 사용해서도 피사체의 색조를 균형 있게 바꾸거나 조절할 수
있습니다.

*계조
콘트라스트로 주어진 시각적 변화 혹은 힘은 계조로 나타나는 점진적 효과로 부드러워
질 수 있습니다. 콘트라스트와 계조는 대립적인 것이지만 때때로 서로 어울리게 공존할
수 있습니다. 즉 서서히 하이라이트로 변해가는 어두운 색조, 점점 멀어짐에 따라
작아지는 형체들, 다른 색으로 변해가는 어떠한 색 등에서 그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콘트라스트는 강한 힘을 나타내는데 비하여 계조는 여성다운 섬세함을 표현합니다.

*입체감
사진의 한 가지 제약은 평면인 인화지에 피사체의 깊이(입체감)를 재현할 수 없는 것입니다.
이러한 제약이 우리에게 깊이의 환상을 만들어야 한다는 논제를 제시합니다.
능숙한사진인은 여러가지 방법으로 화면의 깊이를 나타내어 사진을 생기 있게 합니다.
멀어짐에 따라 좁아지는 평행선의 폭, 겹쳐지는 여러 평면,
선명한 전경에서 멀어짐에 따라흐려지는 배경 및 힘 있고 더운 전경의 색(빨강, 오렌지, 노랑)등과
서늘하고 침울한 배경의색(녹색, 자색, 회색)등에 따라 사람들은 평면이 사진에서 깊이의 환상을 느끼는 것입니다.

*힘
사진은 그 자체의 성격상 정적인 것입니다. 즉 사진의 테두리 속에 갇힌 피사체는 항상
그 자리에 머물러 있고 테와 평행으로 그어진 선은 움직임이 없고 조용하며 심지어는
죽은 듯이 느껴집니다. 그러나 화면에 강한 선을 배치함으로써 움직임이나 동작의 느낌을
주입할 수 있습니다. 즉 선을 기울거나 모나게 배치하여 안정된 느낌을 없앰으로써
조화 있는 움직임의 착각을 느끼게 하는 것입니다. 마치 태풍의 중심이 진공이듯이
화면의 중심을 공백으로 만들어 주변공간을 힘 있게 움직이는 상태로 나타낼 수 있는 것입니다.

위에서 말한 여러가지 기법이나 심사기준 등은 매우 중요합니다. 그러나 나름의 사진효과를
나타내기 위한 새로운 시험의 가능성은 무한히 있으며 그러한 방법이 성공하면 노력의
댓가는 충분히 보상 받을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프리즘/김인준
프리즘포토갤러리 QR코드 2012-04-01 158 1194
공지
 관리자
정확한 사진감상을 위한 모니터캘리브레이션 2008-03-07 270 2094
공지
 프리즘/김인준
출품하여 입상 하려면 2007-12-02 283 2238
공지
 프리즘/김인준
방문하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2007-11-13 239 2144
149
 프리즘/김인준
제 11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안내 2018-12-22 4 35
148
 프리즘/김인준
제10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2017-09-17 35 178
147
 프리즘/김인준
근하신년 2017-01-01 36 244
146
 프리즘/김인준
2016년 제9회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안내 2016-11-22 30 231
145
 URI CLUB
프리즘님 안녕 하세요~  2 2016-04-17 32 282
144
 프리즘/김인준
근하신년 2016-01-01 35 254
143
 프리즘/김인준
제8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안내 2015-10-20 29 292
142
 프리즘/김인준
제7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작품 2015-01-11 32 338
141
 프리즘/김인준
근 하 신 년 2015-01-01 31 333
140
 정다운
한해를 보내면서 ~  1 2014-12-30 30 300
139
 프리즘/김인준
제7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전 안내  2 2014-12-07 33 371
138
 프리즘/김인준
지구사진 작가 얀 아르튀스 베르트랑 작품- "하늘에서 본 아름다운 한국" (35점)  1 2014-02-03 74 1607
137
 프리즘/김인준
근 하 신 년 2014-01-01 79 567
136
 프리즘/김인준
송 구 영 신 2013-12-29 77 556
135
 프리즘/김인준
201년 제6회 포토라이프클럽 회원 작품 44점 2013-12-10 60 542
134
 프리즘/김인준
전국 출사지 계절별 촬영지 2013-11-15 72 104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 

 

이곳에 전시된 모든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됩니다. 저작권자와 협의 되지 않은 무단 사용은 불이익을 당할 수 있습니다.